전체 유전자형 커버하는 C형간염치료제 '커밍순'
소포스부비르/벨파타스비르 고정용량 복합제 임상 공개
원종혁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6-06-18 05:00
0
[메디칼타임즈 원종혁 기자] 만성 C형간염에서 소포스부비르를 기반으로 하는 고정용량 복합제의 진화의 끝은 어디일까?

현재 내성문제에 상관없이 단일요법으로 가장 좋은 효과를 보이는 약제로는 길리어드의 하보니(소포스부비르/레디파스비르 고정용량 복합제)가 꼽히는 상황.

하지만, 등장을 앞둔 새 복합제의 유효성은 이를 뛰어 넘을 전망이다. C형간염바이러스의 전체 유전자형에서, 치료효과를 판정하는 지속바이러스반응(SVR)은 99% 이상에 육박하고, 치료기간은 12주에 이어 8주까지 거론된다.

부산의대 윤기태 교수(양산병원)는 대한간학회 주관의 올해 Liver Week 2016에서 "One Pill is Enough for All Genotype(한알로 전체 유전자형을 커버하는 C형간염약)"을 주제로 발제를 했다.

언급된 약물은 하보니의 주성분인 레디파스비르 대신, 벨파타스비르를 섞은 고정용량 복합제이다.

하루 한 번 복용하는 경구용 단일요법으로 유전자형 1형부터 6형까지 커버하면서도, 리바비린을 추가하지 않고도 치료기간은 12주로 짧다.

이러한 효과는 ASTRAL-1, 2, 3, 4 임상연구를 근거로 한다. 다기관에서 진행된 해당 무작위 3상임상 연구에는 이전 치료경험에 관계없이 유전자형 1형부터 6형까지의 환자가 포함됐다.

특히, ASTRAL-1 임상에선 유전자형 5형(97%)을 제외하곤 99% 이상의 SVR을 나타낸 것.

주목할 점은 이러한 치료효과는 간경변이나, 치료경험, 연구시작시 NS5A 내성관련변이(RAV) 등에 어떠한 영향도 받지 않았다는 것이다.

윤 교수는 "현재 급여가되는 닥순요법(다클라타스비르 + 아수나프레비르 병용요법)의 경우 L31이나 Y93 등 일부 내성변이가 있는 환자에선 효과가 30% 수준으로 떨어지는 문제가 발생하지만, 향후 등장할 신약은 이마저도 자유로울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문제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었다.

해당 약물은 유전자형 3형에선 상대적으로 효과가 낮았고, 기존 DAA에 치료경험이 있는 환자에선 효과가 떨어질 수 있으며, 리바비린 추가여부, 약물상호작용, 비용문제 등 아직은 지켜봐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외 소포스부비르/벨파타스비르 복합제에 실험물질인 GS-9857을 추가하는 실험약물도 대안으로 제시됐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원종혁 기자

    • 대한의사협회를 출입하면서 개원가를 중점적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원종혁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