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비밀번호 변경안내 주기적인 비밀번호 변경으로 개인정보를 지켜주세요.
안전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3개월마다 비밀번호를 변경해주세요.
※ 비밀번호는 마이페이지에서도 변경 가능합니다.
30일간 보이지 않기
  • 학술
  • 학술대회

"정부, 코로나 중증환자 오존자가혈액법 활용해야"

발행날짜: 2020-03-10 09:38:10

오존의학연구회, 중대본에 제안 "중국 코로나 환자 오존치료 시행"

대한오존의학연구회(회장 전병찬)는 최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코로나19 감염병 중증환자 치료 긴급 제안' 공문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전병찬 회장.
연구회는 공문을 통해 코로나19 중증 환자들을 대상으로 오존자가혈액치료법을 적극 활용해 줄 것을 건의했다.

현재 식약처 허가 아래 서울대병원에서 환자 대상 오전에 의한 디스크 질환 및 만성통증 치료 임상시험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회는 필요한 관련 장비를 긴급하게 해외로부터 수입할 수 있도록 식약처 허가를 주문했다.

전병찬 회장(동남권원자력병원 신경외과 전문의)은 "현재 중국 현지에서 코로나19 중증환자를 위해 오존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환자의 혈액을 채혈한 다음 오존을 혼합해 다시 환자에게 수혈하는 오존자가혈액치료법"이라고 설명했다.

전병찬 회장은 ""코로나19 사망자가 증가하고 있으나 별다른 치료법이 없어 국민들이 위험에 노출되어 있고 지나친 공포 심리로 불안해하고 있다"며 "오존자가혈액치료법이 중증환자를 위해 긴급 시술되어 국가적 재난 극복과 국민 생명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오존의학연구회는 전병찬 회장을 비롯해 이상철 원장(통증의학과의원), 윤강준 원장(강남베드로병원), 나학록 대표(헬스웰메디컬), 하관수 부회장(한국오존자외선협회) 등 의료계와 산업계 임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댓글
새로고침
  • 최신순
  • 추천순
댓글운영규칙
댓글운영규칙
댓글은 로그인 후 댓글을 남기실 수 있으며 전체 아이디가 노출되지 않습니다.
ex) medi****** 아이디 앞 네자리 표기 이외 * 처리
댓글 삭제기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1.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2. 상용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3.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4. 욕설 및 비방, 음란성 댓글
더보기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메디칼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방법을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할 시에는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