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포지티브 선거 약속했지만…특정 후보 비방 논란
박양명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21-03-09 05:45
0
  • |지역의사회 임원 SNS에 댓글로 의사협회 임현택 회장 후보 비방
  • |후보 측, 선관위에 "형사고발" 요청…자체적으로도 대응 예정
[메디칼타임즈=박양명 기자] 한 달 여동안 이뤄지는 대한의사협회 회장 선거 레이스, 네거티브 없는 선거전이 치러지고 있는 가운데 특정 후보에 대한 비방글이 등장하며 형사고발 주장까지 나오고 있다.

8일 의료계에 따르면 기호 1번 임현택 후보는 최근 의협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온라인 커뮤니티에 후보자를 비방하는 글을 게시한 회원에 대해 형사고발을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자료사진. 기사와 직접적 관계가 없습니다.
문제가 된 글은 한 지역의사회 커뮤니티 게시글에 달린 댓글. A지역의사회 B임원은 폐쇄형 SNS인 네이버 밴드에 올라온 한 게시글에 임현택 후보를 '간신 같다', '놈' 등의 단어를 쓰며 실명으로 비방하는 댓글을 달았다.

댓글을 단 시점은 지난 3일, 임현택 후보는 고심 끝에 B임원이 단 댓글이 실형을 위반했다며 지난 7일 선관위에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했다.

임 후보는 "지역의사회 임원이면서 후보에 대한 검증을 하는 게 아니라 도를 넘은 표현을 써가며 비방글을 썼다"라며 "해당 댓글은 그 하나로 끝나지만 이 내용이 가지에 가지를 쳐서 눈덩이처럼 커진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냥 뒀더니 온갖 없는 얘기가 만들어지는 상황을 겪었다"라며 "제3자의 시선에서는 무턱대고 고발하는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고발도 전략의 한 수단이고, 목적 달성을 위한 고도의 전략"이라고 강조했다.

임 후보는 B임원의 게시글은 선거관리규정 위반에다 나아가 형법상 실정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판단했다.

선거관리규정 세칙에 따르면 협회, 협회 산하 단체 또는 협회 관련 임의 단체 명의로 특정 후보자를 지지·비방하거나 지지·비방하도록 하는 행위는 할 수 없다.

임 후보는 "의협 산하단체 임원은 중립의 의무가 있다"라며 "선거관리규정은 고사하고 형법상 모욕죄, 명예훼손죄에 해당한다. 누가 봐도 명백한 실정법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B임원은 후보자 비방에다가 선거개입을 한 것"이라며 "선관위 결정을 지켜봐야 하지만 자체적으로도 고발 계획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선관위는 해당 내용에 대해 보다 명확한 판단을 위한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의협 선관위 김완섭 위원장은 "A지역의사회에 관련 댓글을 쓰게 된 경위와 해당 임원이 특정 후보의 선거운동원인지 등을 확인하기 위한 공문을 발송했다"라며 "작은 사실 하나에도 징계 여부와 수위가 달라지기 때문"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선관위가 수사권이 있는 조직도 아니기 때문에 형사고발 여부가 가능한 지에 대해 들여다보고 있다"라며 "지역의사회 답변이 오면 심도 있게 논의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박양명 기자

    • 건강보험공단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한전공의협의회 등 젊은의사를 중점적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박양명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