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사·의료기사 불법 초음파 행위...의사 직접 나서기로
이인복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9-09-18 05:45
6
  • |대한개원내과의사회, 근절 위한 3단계 추진 계획 확립
  • |제보 창구 마련해 의사회 차원 고발 준비…타 학회와 공조
|메디칼타임즈=이인복 기자| PA(Physician Assistant)간호사나 의료기사들이 직접 초음파 검사를 시행하는 불법 행위를 막기 위해 의사들이 직접 이에 대한 적발에 나서 주목된다.

초음파는 엄밀히 의사 교유의 진료 영역인데도 상당수 의료기관에서 이를 간호사나 의료기사에게 맡기고 있는 만큼 이에 대한 엄중한 처벌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대한개원내과의사회는 지난 16일 상임이사회를 열고 의사회 차원에서 의사가 아닌 보조 인력들의 불법 초음파 근절을 위한 단계별 대응에 나서기로 합의했다.

개원내과의사회 김종웅 회장은 "초음파는 의사 고유의 진료 영역인데도 불구하고 보건복지부 고시를 핑계 삼아 일부 의료기관들이 PA나 의료기사에게 초음파 검사를 맡기고 있다"며 "정부에서도 이에 대한 적극적 감시에 소홀한 만큼 의사회 차원에서 이를 근절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한 것"이라고 말했다.

내과의사회가 이처럼 강력 대응을 천명하고 나선데는 최근 이뤄진 상복부 초음파 급여화 평가 결과가 큰 영향을 미쳤다.

의사 혼자 근무하는 의료기관에서 월 300~400건의 초음파 검사가 이뤄진 사실이 그대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도저히 의사 한명이 감당할 수 없는 검사가 이뤄지고 있는데도 이에 대한 관리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것이 의사회의 판단이다.

이에 따라 개원내과의사회는 17일 불법 초음파 근절을 위해 노력하자는 취지의 대회원 서신문을 발송하는 동시에 의사회내에 불법 초음파 근절을 위한 신고 센터를 설립해 이에 대응할 계획이다.

의사 개개인이 직접 이러한 사안을 적발하고 고발하는 것은 부담이 있는 만큼 의심 사례를 신고센터로 접수하면 의사회가 나서 조사와 고발까지 마무리하겠다는 의지다.

또한 불법 초음파 검사의 체계적인 단속과 엄중한 처벌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할 예정이다.

특히 이러한 신고 센터의 기능이 활성화되면 유관 학회와의 공조를 통해 불법 초음파 검사 적발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가겠다는 방침도 세워 놓은 상태다.

개원내과의사회 이정용 부회장은 "사실 지역 의사회만 나가봐도 지역 내 어느 곳에서 이러한 불법 초음파 검사 행위가 이뤄지고 있는지 알음알음 다 알고 있다"며 "하지만 지금까지는 부담과 우려로 적극적으로 신고하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의사회 차원에서 신고센터를 만든 이유도 여기에 있다"며 "적어도 의사 사회 내에서 스스로 자정하는 모습을 보이며 단호하게 불법 초음파 검사를 근절하자는 의지"라고 밝혔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인복 기자

    • 개원가와 대학병원, 간호협회 등을 비롯해 의료판례를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인복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6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
    • dd317604
      2019.10.03 06:59:19 수정 | 삭제

      모 대학병원에서는 임상병리사가 심장초음파를 보고 결과판독까지 한 다음에 순환기내과 의사에게 판독결과를 보여주고 컨펌을 받습니다.임상병리사는 심초음파를 해도 되는 보조인력인가요? 수술실에서 사용하는 씨암도 방사선사가 보고 있습니다. 이건 합법인지 궁금하네요. 로컬에서는 많은 방사선사 출신의 쏘노그래퍼들이 환자들의 초음파를 보고 있습니다. 합법인가요?? 의사 인원을 늘려서 이 문제를 해결한다고하면 의사가 양성되기 까지의 몇년동안은 어떻게 하실려고 합니까?? 미국에서는 의료 분업화가 잘 되어있습니다. PA간호사 뿐만 아니라 쏘노그래퍼도 심장을 보는 쏘노그래퍼는 ‘RDCS’라는 자격을 갖춘 자들이고 혈관초음파, 복부, 태이심초음파 모두 전문 스폐셜리스트가 시행합니다. 왜 우리나라는 모든 다 의사들이 해야하고 의시가 한다고 하는지 이해가 안됩니다.

      댓글 0
      등록
    • 의료기사법317513
      2019.09.24 07:18:57 수정 | 삭제

      의사 는 신인가?

      면됩니다. 소노 뿐만아니고 핵의학 방사선치료 시티 엠알아이 조영검사등 일반엑스선 촬영 모든 검사가 의사 선생님들이 말씀하시는 리얼타임입니다.
      해외사례를 봐도 소노그라퍼가 존재합니다. 방사선사역영을 판독운운하며 웃기죠? 그놈의 수가정책이뭔지 저 수가하면 자기들이 한다 할까요? 무슨 의사 아님 개설못하는 의사가 대장인 법자체가 잘못된겁니다.
      독재 의사정책 및 법규는 각 대학원까지 있는상태에서 의료기사법 단독제정으로 각 의료기사 및 간호사의 고유 업무의 침범 및 구시대적 법으로 묶어져있는 곳은 이곳 대한민국 뿐입니다.
      해외해외 하면서 외치는 의사분들 해외 어떤 곳도 간호사 의료기사가 자신들의 전유물로 상하 관계로 이렇게 법으로 묶여져 있는곳은 대한민국뿐입니다. 의사만을 위한 의료수가제도가 무슨 소용입니까?의료법 국내 법개정이 이뤄져야합니다.

      댓글 0
      등록
    • 의료기사법317512
      2019.09.24 07:18:00 수정 | 삭제

      의사 는 신인가?

      의료기사법 보세요. 방사선사 고유의 업무였습니다. 방사선사가 판독한다 누가 그러나요?? 그리고 이리따지면 방사선사 면허자체를 없애

      댓글 0
      등록
    • J317511
      2019.09.23 23:24:24 수정 | 삭제

      의사 원장님

      병원 원장님이 조무사 고용해서 간호사 역할 하도록 시키는 병원도 찾아서 의사회 차원에서 자정작용했으면 좋겠네요.

      댓글 0
      등록
    • 9911s317486
      2019.09.19 20:47:20 수정 | 삭제

      방사선사는

      방사선사는.의사의 지도하에 가능한거 아닌가요??

      댓글 0
      등록
    • 홍조무317481
      2019.09.19 00:52:56 수정 | 삭제

      응급구조사가 인턴(의사)업무

      응급구조사가 인턴 업무하는 병원도 조사해주세요..
      의료인도 아닌데....

      댓글 1
      • 49575
        2019.09.19 21:04:02 수정 | 삭제
        조무사가 간호업무하는 의원급 병원도 전수조사해주세요.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