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던 성형수술 공동구매 철퇴 "의료법 위반 명백"
법원, 환자유인행위로 결론…각종 사이트·병의원 타격 불가피
이인복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8-12-11 12:00
0
[메디칼타임즈 이인복 기자] 최근 피부·성형 등 비급여 항목을 중심으로 늘어나던 공동구매 형식의 할인 행위가 명백한 의료법 위반이라는 판결이 나와 파장이 예상된다.

각종 인터넷 사이트와 소셜 커머스, 어플 등을 통해 광범위하게 퍼져가던 마케팅 방식이었기 때문. 법원의 판단이 나온 이상 이러한 업체와 의료기관에 상당한 타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의정부지방법원은 최근 성형외과들의 의뢰를 받아 공동구매 형식으로 쇼핑몰을 운영하던 운영자들에게 무죄를 선고한 1심을 깨고 징역형을 선고했다.

또한 이 쇼핑몰을 입점한 사이트에도 벌금형이 내려졌으며 이를 통해 환자를 소개 받은 의사들에게도 벌금을 부과했다.

재판부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지난 2013년 인터넷 사이트 운영자 A씨와 B씨가 소셜 커머스 형태의 공동구매로 성형외과 할인 쿠폰을 발급하면서 시작됐다.

성형외과들의 의뢰를 받은 이들은 일정 수 이상의 사람이 모이면 할인을 해주는 방식으로 환자들을 모았고 이들 병원에 이를 소개한 뒤 수수료 명목으로 운영비를 받았다.

이렇게 이들이 43개 병원에 의뢰한 환자는 총 5만 173명으로 쇼핑몰은 이들이 쓴 진료비 34억원 중에 6억여원을 수수료로 받았다.

이에 대해 검찰은 환자 유인행위와 불법 광고 등 의료법 위반 행위로 이들을 기소했지만 1심 재판부는 이를 인정하지 않았다.

이러한 행위가 소셜 커머스 방식을 활용한 의료광고로 볼 수 있으며 비급여 항목이라는 점에서 특별히 법을 위반했다고 보기 어렵다는 판단이었다.

하지만 2심 재판부의 생각은 달랐다. 비급여 항목에 관계없이 이러한 소셜 커머스 공동구매는 명백한 환자유인행위에 해당한다는 것이 재판부의 결론이다.

재판부는 "의사와 상담을 진행하지 않은 채 의료상품을 판매한 것은 명백히 의료법상 영리 목적의 환자 유인행위에 해당한다"며 "의료시장 질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생각하면 죄질이 가볍지 않다"고 판결했다.

이어 "특히 온라인은 전파성이 강하다는 점에서 오프라인에서 이뤄지는 환자유인, 알선 행위보다 부정적 영향이 크다"며 "여기에 환자유인을 사주한 의사도 죄질이 가볍지 않다는 점에서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인복 기자

    • 4차 산업의 핵심인 의료기기와 의학·학술 분야 전반을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인복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