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의사회 이필수 현 회장 '연임' 확정
단독 입후보…입후보자 1명이면 선거없이 자동 당선
박양명 기자 news@medicaltimes.com
  • 기사입력 2018-01-12 14:55
    |메디칼타임즈 박양명 기자| 전라남도의사회 이필수 회장이 차기 회장 선거에 단독 출마, 연임을 확정지었다.

     ▲ 이필수 회장
    전남의사회는 11일 제39대 전남의사회장 후보 마감 결과 이필수 현 회장(56)이 단독 입후보, 자동 당선됐다고 12일 밝혔다.

    전남의사회 회장 선거는 우편투표를 통한 직접 선거로 이뤄지며 입후보자가 1명이면 선거 없이 자동 당선된다.

    이필수 회장은 1987년 전남의대를 졸업하고 1992년 흉부외과 전문의 자격을 받았다. 나주시의사회장, 전남의사회 기획이사를 지냈다. 현재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수호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이 회장은 2015년 회장 선거 출마 당시 ▲1만5000원 노인정액제 폐지 ▲회원고충처리팀 확대개편 ▲대의원 직선제 ▲예산집행과정 분기별로 공개 ▲규제기요틴 저지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본 기사는 메디칼타임즈 어플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 관련기사
    37명으로 위용 갖춘 비대위…선장에 이필수 회장
    "노인정액제 개선, 동네의원 1500원 인식 깨는 계기"
    의사·개원
     "의료전달체계 권고문 불발, 의료계 태도 실망"  2018-01-19 14:56
     "1인당 환자수 법제화" 간호대생들 집회 나선다  2018-01-19 12:12
     요양병원협회, 노인의료 매체 '의료&복지뉴스' 창간  2018-01-19 11:14
     "이대목동, 병원장이 다시 비대위원장? 이해못해"  2018-01-19 11:05
     "의사국시 실기 가이드라인 부실…이의제기 필요"  2018-01-19 10:48
    의견쓰기 | 운영원칙
      
     
    CAPTCHA code 왼쪽의 보안문자를 입력하세요
    댓글 0 의견쓰기 전체의견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은 총 0건 입니다.


    회사소개 광고안내 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 보호정책 E마케팅 안내 법적한계와 책임고지
    (주)메디칼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아00047 | 등록일 : 2005년 9월 9일 | 발행인 : 이정석 · 편집인 : 전미현
    서울시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 128 문정 SK V1 GL 메트로시티 A동 413호 전화 : 02-3473-9150 팩스 : 02-3473-3997
    mail : news@medicaltimes.com copyrightⓒ2003-2017 medicaltimes.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