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홈 > 사설
  • 서울대병원, 권성근 교수 국제학회 카셀베리상 수상
  • 미국후두학회 한국인 첫 수상-노화 성대 발성 향상 규명
  • 기사입력 2018-05-14 11:39
이창진 (jina@mgnews.co.kr)
|메디칼타임즈 이창진 기자| 서울대병원(원장 서창석)은 14일 이비인후과 권성근 교수(사진)가 최근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미국후두학회(American Laryngological Association) 춘계학술대회에서 한국인 최초로 '카셀베리 상'(Casselberry Award)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미국후두학회 회장을 지낸 Dr. William E. Casselberry의 기부금으로 제정된 이 상은 그해 후두과학 분야에 가장 탁월한 업적을 낸 연구자에게 주어지는 영예다.

특히 기준을 충족하는 대상자가 없으면 그해 시상식을 열지 않는 미국후두학회 최고 권위의 상으로도 알려져 있다. 1906년 제정 이후 수상자는 권 교수를 포함해 단 27명이다.

권성근 교수는 노화가 진행된 성대에 성장인자가 서서히 방출되도록 고안된 하이드로젤(물을 용매로 하는 젤)을 주사하면, 소실된 성대 근육이 재생되고 발성이 향상된다는 사실을 동물실험을 통해 규명했다.

학계에서는 이 연구를 최근 급증하고 있는 노인성 발성장애의 획기적인 치료법으로 주목하고 있다.

권 교수는 2016년에는 미국기관식도학회 브로일즈 말로니 상(Broyles-Malony Award) 첫 한국인 수상자로 선정되는 등 이비인후과 질환 연구 분야에서 탁월한 역량을 발휘하고 있다.
  • 기사입력 2018-05-14 11:39
구인 구직 매매

(주)메디칼타임즈 발행인ㆍ편집인 : 유승모 등록번호 : 서울아00047 등록일 : 2005년 9월 9일 137-842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 114(방배동, 소망빌딩 6층)
전화 : 02-3473-9150 팩스 : 02-3473-3997 mail : news@medicaltimes.com
copyrightⓒ2003-2012 medicaltimes.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