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홈 수첩
  • 비뇨기과의 단말마, 망치로 응답하라
    "하루하루가 전공의 때보다 더 힘든 것 같다. 이대로 가다가는 몇 달안에 선배 교수들 중에 누군가 쓰러지지는 않을지…" 지방의 한 대학병원 비뇨...(2016-03-31 05:00)
  • 낙하산 인사에 묻힌 보건·의료 전문성
    |메디칼타임즈 문성호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 급여상임이사 내정 소식에 '낙하산' 인사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 건보공단 급여상임이사에 '환경공학'...(2016-03-24 05:05)
  • 자가당착에 빠진 병원협회 [1]
    |메디칼타임즈 이인복 기자| 최근 전공의특별법 하위 법령을 만들기 위한 논의가 본격화되면서 또 다시 의료계가 들썩이고 있다. 전공의특별법의 ...(2016-03-19 05:05)
  • 비윤리 의사 만드는 환경은 뒷전인 정부 [1]
    |메디칼타임즈 박양명 기자| "의사 이미지는 이미 나빠질 대로 나빠졌다. 더 이상 손해 볼 것도 없다." 서울 양천구 다나의원 사태부터 이어지고 있...(2016-03-17 05:05)
  • 의대교수 평가 칼 뽑은 병원 선결과제는
    |메디칼타임즈 이지현 기자| "독수리는 하늘 높이 나는 새는 잡을 수 있지만 장기간 멀리 날 수는 없다. 오리는 날아다니는 새를 잡을 순 없지만 멀리 ...(2016-03-07 05:05)
  • 금연사업 1년, 성공과 실패 갈림길
    |메디칼타임즈 문성호 기자|개원가에 새로운 '블루오션'으로 기대를 모았던 '금연치료 건강보험 지원사업'(이하 지원사업)이 시행된 지 1년이 지났다. ...(2016-03-04 05:05)
  • 면역항암제 일단 특정 병원만 써보자
    |메디칼타임즈 이석준 기자| 면역항암제. 결론부터 얘기해서 일단 특정 병원 및 전문의만 써보는 건 어떨까. 뜬금 없는 소리일 수 있다. 주장의 근...(2016-03-02 05:05)
  • 보건의료 간데없고 서비스만 나부껴
    |메디칼타임즈 이창진 기자| "일자리 창출이라는 명분 속에 보건의료는 사라지고, 서비스만 남았다." 의료계 한 인사는 정부의 건강관리서비스 사업...(2016-02-18 12:00)
  • 의료단체 대관라인 강화 지금이 적기다
    |메디칼타임즈 이창진 기자| "국회는 개점휴업 중이고, 보건복지부는 대규모 인사가 난 지금이 대관라인을 강화할 절호의 기회이다." 의료계 한 관...(2016-02-15 05:05)
  • 의료생태계 인식 부족한 지자체 아쉽다
    |메디칼타임즈 손의식 기자| 의료를 이야기 할 때 흔히 '의료 서비스'라는 표현을 쓴다. service는 '제공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제공은 균형을 요...(2016-02-12 11:58)
  • 전공의 땜질처방 하던 시절은 갔다
    |메디칼타임즈 이지현 기자| "전공의 지원자가 어설프게 미달되는 것보다는 아예 없는 편이 낫다." 올해 인턴, 레지던트 모집 현황을 파악하면서 지...(2016-02-11 05:05)
  • 삼성·아산병원에 응원이 필요한 이유 [4]
    |메디칼타임즈 이인복 기자|최근 한국경영자총협회가 대기업 대졸 신입사원의 연봉을 3600만원 이하로 조정할 것을 권고해 논란이 일고 있다. 대기...(2016-02-05 05:05)
  • 의료계에는 '만능 수가'가 있다 [1]
    |메디칼타임즈 이지현 기자| 요즘 일명 '백선생'으로 통하는 백종원의 '만능간장' 레시피가 인기다. 요리 초보자의 회생불가능해 보이던 요리도 만능간...(2016-01-29 05:05)
  • 집권 4년차 박근혜 정부, 원격의료만 '3창' [1]
    |메디칼타임즈 이창진 기자| 박근혜 정부가 올해 집권 4년차에 들어섰다. 18일과 20일 진행된 보건복지부의 대통령 신년 업무보고는 해외수출을 통...(2016-01-21 05:05)
  • 대웅제약 덮친 판권회수 쓰나미 [1]
    |메디칼타임즈 이석준 기자| 판권회수 쓰나미가 대웅제약을 덮쳤다. 높이도 어마어마하다. 초대형 3개 품목이 갑자기 품을 떠나면서 대웅제약은 연간 2...(2016-01-02 06:00)
구인 구직 매매


(주)메디칼타임즈 발행인ㆍ편집인 : 유승모 등록번호 : 서울아00047 등록일 : 2005년 9월 9일 137-842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 114(방배동, 소망빌딩 6층)
전화 : 02-3473-9150 팩스 : 02-3473-3997 mail : news@medicaltimes.com
copyrightⓒ2003-2012 medicaltimes.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