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술학회  
치매 환자도 스타틴 효과 입증 사망률 대폭 감소
유럽신경외과학회에서 4만4920명 리얼월드 데이터 발표
이인복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9-07-02 11:38
0
  • 모든 치매 환자 사망률 22%, 뇌졸중 발병 위험 23% 줄여
|메디칼타임즈 이인복 기자|고지혈증 치료제인 스타틴이 치매 환자의 뇌졸중 발병 위험과 사망률을 크게 낮춘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알츠하이머를 비롯해 혈관성 치매 등 모든 치매 관련 질환 환자의 사망률을 동시에 낮췄다는 점에서 향후 스타틴 혜택이 기대된다.

2일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열리고 있는 유럽 신경과학회(5th European Academy of Neurology Congress)에서는 치매환자에 대한 스타틴 효과에 대한 대규모 리얼월드데이터가 공개됐다.

이번 연구는 2008년부터 2015년까지 치매 레지스트리(Swedish Dementia Registry)에 등록된 4만 4920명의 치매 환자를 스타틴 복용군과 대조군으로 나눠 분석했다.

그 결과 스타틴을 복용한 환자들은 그렇지 않은 대조군에 비해 사망률이 무려 23%나 감소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스타틴을 꾸준히 복용한 치매 환자들은 대조군에 비해 뇌졸중 위험도 평균 23%가 줄었다. 이는 대조군에 비해 경증 치매 환자는 3배, 중증 치매 환자는 7배나 높은 수치다.

치매 환자의 생존율과 스타틴 사이에 연관 관계는 특히 중장년층의 남성에게 강력하게 나타났다. 75세 미만일 경우 27%가 낮아졌으며 남성이 26% 줄었기 때문이다.

여성 치매 환자는 17%, 75세 이상 고령 환자는 20% 감소한 것과 비교하면 상당히 강력한 효과를 발휘했다는 의미가 된다.

이러한 스타틴의 효과는 비단 알츠하이머에 국한되지 않았다. 혈관성 치매 환자들을 분석한 결과 마찬가지로 사망 위험이 29% 낮아지는 것을 확인했다.

논문의 교신 저자인 슬로베니아 의과대학(Medical Center Slovenia) 보자나 페텍(Bojana Petek)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스타틴이 환자의 생존율과 뇌졸중 위험과 관련한 많은 요수들을 통제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스웨덴 카롤린스카 연구소(Karolinska Institutet)의 연구책임자인 사라 가르시아 파섹(Sara Garcia Ptacek) 박사는 "이번 연구는 무작위 배정을 기본으로 하는 임상시험이 아닌 코호트 연구"라며 "스타틴이 사망률을 줄이는 기전을 명확하게 규명할 순 없지만 적어도 스타틴을 통해 치매 환자가 혜택을 입을 수 있다는 것을 밝혀냈다는 점에서 고무적이다"고 논평했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인복 기자

    • 개원가와 대학병원, 간호협회 등을 비롯해 의료판례를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인복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