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정책  
일일 확진자 첫 5천명 돌파…오미크론 국내 첫 의심사례
이지현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21-12-01 10:19
0
  • |12월 1일 기점 확진자 5123명·위중증도 721명 기록
  • |질병청, 국내 오미크론 의심사례 발생 신종변이 TF 구축
[메디칼타임즈=이지현 기자]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5000명을 넘어섰다. 하루 확진자 3000명을 돌파한 이후로는 급증세가 지속되고 있다.

질병관리청이 1일 발표한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에 따르면 1일 0시 기준으로 신규확진자는 5123명을 기록했다.

자료제공 : 질병청 (12월 1일 기준)
최근 일주일간의 확진자 현황을 살펴보면 11월 25일 3,937명, 26일 3898명, 27일 4067명으로 또 다시 4000명대를 진입한 이후 28일부터 30일까지 다시 3000명대 선을 유지하는 듯 했지만 12월 첫날인 오늘, 5000명을 훌쩍 넘겼다.

위중증환자 수 또한 721명으로 최대치를 기록했다. 최근 연일 위중증환자의 최대치 경신 소식이 들려왔지만 지금까지는 500~600명선을 유지했다. 하지만 1일, 700명을 뛰어넘었다.

또한 국내 신종 변이 오미크론 의심 환자까지 발생하면서 우려가 더욱 커지고 있다.

질병청은 지난 11월 14~23일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인천 거주 부부(11월 25일 확진)가 오미크론 변이가 의심돼 변이확정을 위한 전장 유전체 검사를 시행 중이다.

이에 따라 질병청은 '신종변이 대응 범부처 TF'를 구축하고 선제적으로 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해당 TF에서는 ①검역 등 해외유입 관리 강화 방안, ②국내 발생 및 확산 감시 강화 방안, ③국내 유입시 역학조사 등 방역 대응 강화 방안, ④환자 관리 강화 방안 등을 중점적으로 논의한다.

질병청은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부부를 공항에서 자택까지 이동을 지원한 지인 1명(PCR검사 결과 오미크론 의심)과 동거가족 1명이 추가로 확진됐다"면서 "동일 항공기 탑승자에 대해서는 추적관리 중"이라고 전했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지현 기자

    • 보건복지부, 국회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지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