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협 정영호 회장 발언 후폭풍…임원 6명 줄줄이 사퇴
이지현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20-08-14 10:08
7
  • |김성덕, 김영모, 김영훈, 박종훈, 유경하, 이태연 의사 밝혀
  • |"병협 수장이라면 수련병원장 입장도 챙겨야" 불만 표출
|메디칼타임즈=이지현 기자| 대한병원협회 정영호 회장의 의대 증원에 대한 소신(?) 발언 후폭풍이 거세다.

14일 메디칼타임즈가 확인한 바에 따르면 대한병원협회 임원 6명(김성덕, 김영모, 김영훈, 박종훈, 유경하, 이태연)이 정영호 회장에게 사퇴서를 제출한 것으로 확인했다.

정영호 병협회장이 최근 복지부 간담회에서의 발언 이후 병협 임원 6명이 줄줄이 사퇴서를 제출했다.
김성덕 중앙대의료원장은 병협 상임고문단장직을 사퇴했으며 김영모 인하대의료원장, 김영훈 고대의료원장은 부회장직을 내놨다.

또 박종훈 고대안암병원장은 의료협력위원장직을 유경하 이화의료원장은 재무위원장을 사퇴했으며 이태연 홍보부위원장직은 내려놨다.

특히 김영모 의료원장은 전국사립대의료원장협의회장을 맡고 있으며 김성덕 의료원장도 최근가지 전국사립대학병원협회장을 맡으면서 사립대학병원들의 입장을 대변하고 있는 만큼 이들의 행보는 상징적 의미가 있다.

김영모 의료원장은 "의사 증원에 찬반을 이야기하는게 아니다. 의대 정원 확대 정책 관련해 병협의 행보가 문제가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사퇴 이유를 밝혔다.

그는 이어 "총 파업 국면에서 굳이 전공의를 자극할 필요가 있었는지 의문"이라고 덧붙였다.

박종훈 병원장은 "병협에서 의료협력위원장직의 역할은 의협 등 다른 직역단체와 공조하는게 역할인데 최근 협회장의 발언을 볼 때 나의 역할이 의미가 없다고 판단해 사퇴서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그 또한 "중소병원협회장의 소신은 알겠는데 병원협회장으로서 수련병원장들의 입장을 충분히 고민했어야 하는게 아닌가"라며 "총파업이라는 위기상황에서 조직을 보호하는게 수장 아니냐"며 일갈했다.

이태연 날개병원장은 현재 동대문구의사회장이자 대한정형외과의사회장을 맡고 있는 동시에 병협에서 홍보부위원장직을 맡고 있던 인물.

그는 "최근 의대정원 이슈를 두고 의협과 병협이 상반된 입장을 갖고 있어 협회장의 뜻을 받들 수 없어 직을 내려놓겠다"며 사퇴 입장을 전했다.

이에 대해 대한병원협회 한 임원은 "총 파업 상황에서 내부 분열로 비춰지는 모습이 안타깝다"며 "어떤 방식으로든 봉합되길 바란다"고 씁쓸함을 전했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지현 기자

    • 대학병원, 중소병원 등 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지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7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
    • 이민정319641
      2020.08.15 00:27:39 수정 | 삭제

      노동력 착취하려는 의도

      의대의 살인적인 공부량을 뚫고 의사되니, 누가 너더러 의사하랬느냐며 헐값에 노동력 착취하려든다. 참 이놈의 나라는 답이 없다. 말아먹다 말아먹다 의료계도 말아먹어야 직성이풀리는지.

      댓글 0
      등록
    • 쓰담쓰담319640
      2020.08.14 17:17:20 수정 | 삭제

      기다려봅시다

      시간이 지나면 모두 정리가 되고 역사가 올바른 판단을 할 겁니다 현재로서는 옳고 그름을 판단할 수가 없어요

      댓글 0
      등록
    • 핵심은319639
      2020.08.14 15:22:16 수정 | 삭제

      정영호 회장이 문제였네~

      결국 병협은 정영호 회장이 문제였군... 동지들을 배신하고, 잘보여 출세하려고 했었나??

      댓글 0
      등록
    • 자유수호319638
      2020.08.14 15:21:17 수정 | 삭제

      정영호-유동수

      정영호 병협회장의 매제가 더불어민주당 계양구 유동수 의원이라는데, 팔이 너무 안으로 굽은거 아닌가?

      댓글 0
      등록
    • 전공의319636
      2020.08.14 13:26:10 수정 | 삭제

      이렇게

      내부분열이 현정부가 원하는 바입니다. 힘을 합쳐도 모자랄 판에 이러시면 ...

      댓글 0
      등록
    • 정론직필319632
      2020.08.14 11:49:46 수정 | 삭제

      젊은의사 단체행동을 지지합니다. 이지현 기자 화이팅!

      젊은의사 단체행동을 지지합니다.
      복지부는 일개 동네 병원 원장의 개인 의견을 대한병협 의견이라고 국민들으로 호도하지 말기 바랍니다.

      댓글 0
      등록
    • 영호야319631
      2020.08.14 11:20:14 수정 | 삭제

      영호야

      양심이 있으면 물러나라.. 도대체 몇사람이 너하나로 힘들어져야 만족할거니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