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자임헬스 ‘2019 한국PR대상’ 2개 부문 수상
| ‘은평성모병원 개원PR·위기관리모델 Chef 개발’ 최우수상
정희석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9-11-22 11:54
0
엔자임헬스 임직원이 ‘2019 한국PR대상’ 2개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메디칼타임즈=정희석 기자| 헬스커뮤니케이션 전문기업 엔자임헬스(대표 김동석)가 지난 21일 서울프라자호텔에서 개최된 한국PR협회 주관 ‘2019 한국PR대상’에서 ‘가톨릭의대 은평성모병원 개원PR’과 ‘위기관리모델 Chef 개발’ 등 2개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 27회를 맞는 한국PR대상은 PR활동 인식 증대와 질적 향상을 위해 한국PR협회가 1993년 제정한 국내 PR분야 대표적 상으로 민간·공공분야를 대상으로 총 10개 부문 우수사례를 발굴해 시상한다.

지역사회관계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은평성모병원 개원PR’은 기존 대학병원의 보수적이고 권위적인 모습을 깨고 병원 성직자들과 의료진들이 계층·연령·종교를 초월해 지역사회 주민들과의 거리를 좁히는 다양한 노력을 경주한 결과 지역주민과 의료계에 큰 반향을 일으켰다.

연구개발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위기관리모델 Chef’는 위기 시 대중이 사실(Fact) 뿐 아니라 감정(Emotion)에 영향을 받는다는 점에 주목해 행동경제학·사회심리학·커뮤니케이션 이론과 국내외 실전 사례를 접목해 모델을 개발한 점이 높게 평가됐다.

김동석 엔자임헬스 대표는 “하나의 성공 케이스 뒤에는 함께 수고한 많은 사람들의 노력과 열정이 존재한다”며 “헬스케어 PR에서 전문성을 입증하기 위해 수고해 준 직원들과 지원을 아끼지 않은 고객사에 깊이 감사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2003년 설립된 엔자임헬스는 60여명의 헬스케어 전문 컨설턴트들이 정부·지자체·병원·의료기기 및 제약사·생활용품 회사 등을 대상으로 헬스케어 PR 및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국내 헬스커뮤니케이션 전문기업이다.
  •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