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노믹트리 ‘얼리텍 대장암검사’ TV 광고
| 배우 이서진 모델로 쉽고 편안한 대장암 보조진단 홍보
정희석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9-10-23 14:05
0
|메디칼타임즈=정희석 기자| 바이오마커 기반 암 조기진단기업 지노믹트리(대표 안성환)가 분변 바이오마커(신데칸-2) 기반 대장암 체외 분자진단검사 ‘얼리텍 대장암검사’(EarlyTect Colon Cancer) 대중 인지도 향상을 위해 배우 이서진 씨를 모델로 한 TV 광고를 오는 25일부터 진행한다.

얼리텍 대장암검사는 DNA 분자진단검사로 국내 임상을 통해 검진 대상자 성별·나이와 상관없이 소량의 분변으로 대장암을 90.2% 민감도(sensitivity)와 특이도(specificity)로 진단해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3등급 허가를 받고 올해 4월 출시됐다.

지노믹트리는 중장년에게 친숙하면서도 신뢰감이 있는 이미지의 배우 이서진 씨를 TV 광고 모델로 발탁해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과학적인 우수성을 강조하고 새로운 대장암 보조진단 방법을 적극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안성환 지노믹트리 대표는 “얼리텍 대장암검사 광고 캠페인은 정확성과 편의성을 갖춘 얼리텍으로 대장암을 보조 진단할 수 있다는 점을 대중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기획했다”며 “얼리텍 대장암검사가 널리 활용돼 대장암 조기진단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