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정책  
"조민 씨 거짓말 했다고 생각 안해…본인이 무식해서"
문성호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9-10-04 15:36
7
  • |서정욱 교수, 국감 참고인 출석 입장 밝혀 "제1저자 등재는 불가능"
  • |유재중 의원, 조국 장관 딸 조민 씨 라디오 인터뷰 관련 입장 질의
|메디칼타임즈=문성호 기자| 조국 법무부장관 딸인 조민 씨의 논문 이슈가 결국 국정감사 도마에 올랐다.

서울의대 서정욱 교수(전 병리학회 이사장)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 참고인으로 나서 조민 양의 '논문 제1저자' 논란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병리학회 이사장을 지낸 서정욱 교수는 조국 장관 자녀 제1저자 등재 논란에 대한 학계의 의견을 내놨다.
4일 서울의대 서정욱 교수는 "7년 간 진행했던 연구를 14일 동안 참여했다고 제1저자로 등재되는 것은 불가능하다"며 "고등학생이 할 수 없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조국 법무부 장관의 딸인 조민 씨는 tbs교통방송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직접 출연해 "저는 봉사활동이나 인턴을 하고 나서 받은 것을 학교에다 제출했다. 위조를 한 적도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조민 씨의 발언이 일파만파로 퍼지자 자유한국당 유재중 의원은 국감 참고인으로 출석한 서정욱 교수에게 학자로서의 의견을 물은 것이다.

이에 대해 서정욱 교수는 "책임저자가 볼 때도 제1저자로서 적절한 역할을 못했다고 학회 측에 제출한 것으로 안다"며 "그렇다고 해서 제1저자로 등재된 당사자가 거짓말을 했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조민 씨 자신도 열심히 했으니까 자격이 있다고 생각할 수 있다"며 "본인이 무식해서 그렇게 말한 것인데 안타까운 면이 있다"고 언급했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문성호 기자

    • 국민건강보험공단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관련한 보건의료제도와 병원계를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문성호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7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
    • ㅍㅎㅎ317625
      2019.10.08 09:25:22 수정 | 삭제

      ㅋㅋㅋ

      근데 그 조민보다 무식하고 더 멍청한 좌빨들은 한 마디로 노답이라는 의미. 좌빨들 머리나쁜 거는 좌빨만 모르지.

      댓글 0
      등록
    • 이성윤317622
      2019.10.07 09:07:24 수정 | 삭제

      서장욱 거짓말장이

      의대생이 그거도 모른다고 그러니 낙제지 낙제 뿐 만 아니라 새빨간 거짓
      서정욱도 거짓말장이

      댓글 0
      등록
    • 이성윤317619
      2019.10.05 09:26:43 수정 | 삭제

      서정욱

      서정욱 도 부끄럽다 너도 니 에마 젖 먹었나?

      댓글 0
      등록
    • 욱정서317617
      2019.10.04 18:51:59 수정 | 삭제

      서울대 특해나 이야기 하지

      서울대에서 특해준 나경원 아들이나 이야기 하지 참? 똥묻은 개가 재묻는 개 마무라는 격

      댓글 0
      등록
    • ㅉㅉ317616
      2019.10.04 18:21:23 수정 | 삭제

      검찰뭐해

      애초에 논문으로 대학 간 거 아니고 (제출조차 안 함), 저자 표기규정이 만들어지기 전 2009년에 써졌기에 위법도 아니고, 국내 학술지에 실렸을 뿐 발표나 수상 없이 끝난 아무 것도 아닌 종이쪼가리 붙잡고 늘어지는 건 검찰 측에서 의혹 제기했던 표창장, 인턴 위조 증명이 입증할 증거를 1도 못 찾아서겠죠??
      반면에 저자 표기규정이 만들어진 2015년에 쓴 논문으로 국제 학술대회서 상도 받은 누구 자녀는 왜 이렇게 조용할까아

      댓글 1
      • 아무것도 아닌 종이 쪼가리? 49587
        2019.10.05 05:24:36 수정 | 삭제
        논문 하나 1저자로 올리기 위해 인생을 갈아넣고 있는 사람들이 들으면 정말 피가 거꾸로 솟겠다.. 논문이 뭐 애들 리포트인들 아나봐.
      등록
    • 개검정317615
      2019.10.04 17:48:17 수정 | 삭제

      단어 수준

      무식하다는 악랄한 단어로 개인을 일대일로 저격하는 건 유식한 행위인지요

      댓글 0
      등록
    • 짱구317614
      2019.10.04 17:01:11 수정 | 삭제

      거짓말가족

      정말 무식하네 남들은 다 아는데 왜 나와서 너까지 떠으니 차라리 입다물고 있어라. 표창장 있으면 언론에 주면 될것을 ... 아버지는 자기딸이 가지고 있다고 거짓말. 애들이 뭘 배우니 ㅉ ㅉ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