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정책  
"심평원 일해온 1412일, 행운이자 축복"
최장수 강윤구 원장 이임식…동국대 석좌교수로 새출발
박양명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4-02-04 17:07
1
"건강보험을 위해서, 보건의료 발전을 위해서 평상을 일해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가족 여러분 존경합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강윤구 원장
4년여의 길었던 임기를 마치고 담담히 이임사를 해나가던 강윤구 심평원장(64)의 목소리가 결국 떨렸다.

심평원은 4일 본원 대강당에서 강윤구 원장 이임식개최했다.

강 원장의 아내부터 딸, 사위와 손자, 손녀까지 온 가족이 참석했다. 200여석의 자리도 임직원들로 꽉 찼다.

분류체계실에서는 직원들이 강 원장에게 보내는 메시지가 담긴 롤링페이퍼를 준비했다.

포괄수가관리실 직원들이 보내는 "원장님, 포괄적으로 사랑해요!"라는 메시지가 숙연했던 분위기를 잠시나마 부드럽게 만들어 줬다.

#i2강윤구 원장은 "공식적인 이임사는 A4 3장에 열심히 써왔는데, 굳이 나눌 필요 없겠다"라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처음 시작은 어렵고 힘들었지만 4년간 꾸준히 강조해 왔던 소통과 공감은 상당히 이뤄졌고, 많은 진전이 있었다"고 자평했다.

강 원장은 "심평원에서 일해온 1412일 행운이자 축복이었다"고 마무리 지었다.

#i3강윤구 원장은 2010년 3월 심평원장으로 취임해 임기 3년을 넘어 1년을 더 연장 근무했다.

이 기간 동안 강 원장은 자동차보험심사 개시, 정부의 4대 중증질환 보장성 강화와 3대 비급여 문제, 약가제도 개편 등의 산을 겪었다.

강 원장은 2000년 심평원이 설립된 후 신언항 전 원장에 이어 3년의 임기를 꽉 채운 두번째 원장이자, 최장 근무 원장이다.

강 원장은 3월부터 동국대 약학대학원에서 석좌교수로 강단에 설 예정이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박양명 기자

    • 대한의사협회를 출입하면서 개원가를 중점적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박양명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1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
    • ..175043
      2014.02.05 09:55:09 수정 | 삭제

      저분은

      원래 전공이 뭐지?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