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김선환 교수, 생명나눔 공로상 수상
충남대학교병원 신경외과 김선환 교수가 지난 15일 한국장기조직기증원으로 부터 장기기증 활성화 공로를 인정받아 '생명나눔 공로상'을 수상했다.

김선환 교수는 "뇌사자의 장기를 이식하는 것은 소중한 삶이 여러 사람에게 그 생명을 나누어 준다는 의미이다"며 "어찌 보면 삶을 마감하는 순간 가장 큰 의미로 남을 결정이 될 수 있으며, 이러한 생명 나눔이 많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생명나눔 공로상은 장기기증 활성화에 공로가 큰 의료인의 노고를 치하하고 생명나눔의 가치를 실현한 의료인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뇌사조사위원으로 의료진 협업과 장기기증 활성화위원으로 활동하며 생명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충남대학교병원은 2012년 한국장기조직기증원과의 장기기증활성화 프로그램 협약을 시작으로 뇌사자관리 업무와 지속적으로 장기기증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입력일 : 2020-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