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42개망 구축한 하나ENT 개원 비결 공개한다
이비인후과 개원학교·개원 가이드북 통해 노하우 소개
이지현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7-10-13 12:00
0
|메디칼타임즈 이지현 기자| 이비인후과를 개원하려면 얼마나 들고 자금조달은 어떻게 해야할까. 돈 한푼 안들이고 병원 홍보를 하는 방법은 없을까.

팍팍한 개원시장에 뛰어들 준비를 하는 예비 개원의라면 한번쯤 고민해봤을 법한 질문들이다.

최근 전국 42개 네트워크를 구축, 여전히 개원시장에서 저력을 발휘하고 있는 하나이비인후과가 예비 개원의들을 위해 그동안의 개원 노하우를 책과 강좌를 통해 공개한다.

하나닥터스넷은 오는 11월 26일 이비인후과 개원학교 제1기를 개설한다.
먼저 11월 26일, 이비인후과 개원을 준비하는 의사를 위한 제1기 개원학교를 연다.

이날 세미나는 이비인후과 개원을 준비하는 의사를 위한 초급과정으로 개원 5년차 선배의 솔직한 개원 속마음, 이비인후과 개원입지 베스트5, 빅데이터를 이용한 개원입지 등에 대해 상세히 다룬다.

이어 시행착오를 줄이는 개원준비, 돈 한푼 안들이고 개원전 준비하는 내 병원 홍보하기, 이비인후과 개원 얼마나 드나? 자금조달을 어떻게 할까 등을 주제로 그동안 쌓아둔 노하우를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이비인후과 개원 가이드북을 출간, 하나이비인후과 네트워크 하나닥터스넥(주)의 경험을 고스란히 녹여냈다.

과거와 달리 이비인후과 개원이 녹록치 않은 상황에서 개원을 준비하는 마음가짐부터 병원 문을 열고 첫 환자를 맞이하는 과정까지 단계별로 상세하게 다뤘다.

하나이비인후과 개원 가이드북
첫장 '개원 프로세스'에서는 이비인후과 개원환경과 대응, 개원 흐름도, 짜임새 있는 개원 일정 세우기, 이비인후과 개원 계획 수립, 개원의 7가지 성공법칙, 선배 원장이 들려주는 개원의 핵심에 대해 소개한다.

이어 '개원 준비'장에서는 나 홀로 개원 VS 동업 개원, 브랜드, 만들까 VS 빌릴까, 병원이름, 작명의 법칙, 좋은 입지, 나쁜 입지 등을 주제로 개원에 앞서 실질적인 고민에 대한 해답을 제시한다.

끝으로 '실전! 개원'장에서는 의료기관의 시설, 내몸에 맞는 인테리어, 의료장비 및 계약서 작성, 인적자원과 근로계약, 개원자금과 세무, 개원 초기 마케팅, 개설신고 등 개원의라면 반드시 챙겨야할 법률적·행정적인 측면도 꼼꼼하게 챙겼다.

하나이비인후과 정도광 병원장은 "이비인후과 개원시 필독서로 개원을 준비하는 이비인후과 의사들에게 지속가능한 성장의 밑그림을 제시할 것"이라면서 "하나닥터스넷㈜이 개원과 경영지원을 하면서 얻은 경험으로 토대로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담았다"고 전했다.

또한 개원학교를 준비 중인 하나닥터스넷(주) 박병상 대표는 "여러곳에서 개원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지만 특정 전문과목과를 대상으로 강좌를 개설한 것은 처음"이라면서 의미를 부여했다.
  •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