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K 에이즈 장기지속형 '주사제' 본격 시동
카보테그라비르 글로벌 3상임상 돌입…예방전략 'PrEP' 타깃
원종혁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6-12-21 11:17
0
|메디칼타임즈 원종혁 기자| GSK가 에이즈 치료제 시장에서 장기지속형 주사제 개발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에이즈(AIDS)약 포트폴리오에 있어 트리멕, 티비케이, 키벡사 등 효자상품을 보유한 GSK가 노린 것은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장기간 유지되는 첫 주사제 시장.

주사제를 통해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 분야에서 최근 각광 받는, 에이즈 고위험군의 예방전략 'PrEP(pre-exposure prophylaxis)'까지 넘보고 있다.

20일 해외소식통에 따르면, GSK의 에이즈약 전문기업인 비브 헬스케어(ViiV Healthcare)가 HIV 예방요법으로 '카보테그라비르(cabotegravir)' 주사제의 대규모 3상임상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11월 시작된 해당 3상임상은 PrEP 적응증을 타깃했다.

에이즈약 시장에 라이벌 기업인 길리어드의 트루바다(성분명 테노포비르 디소프록실/엠트리시타빈)가 유일하게 PrEP 적응증을 보유했다는 게 관건이다.

업계 관계자들은 "통합 효소억제제(integrase inhibitor)인 카보테그라비르 주사제가 여기서 예방효과를 입증한다면 상당한 경쟁력을 갖추는 셈"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글로벌 3상임상은 총 4500명의 환자 모집을 통해 미국 전역을 비롯한 아시아, 아프리카 등 40개 이상의 지역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주 대상은 동성애 남성 환자군으로, 젊은 여성을 대상으로한 두 번째 연구는 내년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비브 헬스케어는 2009년 GSK와 화이자가 공동 투자를 통해 설립한 HIV 치료제 전문기업으로, 비브 헬스케어 지분 대부분은 GSK가 보유하고 있다.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원종혁 기자

    •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를 기반으로 다국적제약사와 학술 분야를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원종혁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0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