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정책  
장차법 걱정 뚝! "병의원 무료 홈페이지 쓰세요"
심평원 미니홈피 공개…"장차법 위배 안되게 웹 접근성 준수"
박양명 기자 (news@medicaltimes.com)
기사입력 : 2013-10-22 12:10
1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홈페이지가 없는 병의원에 미니 홈페이지 무료 제공에 나섰다.

홈페이지를 갖출 여력이 안되는 영세 개원가나 '장애인 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관련 법률'(장차법)을 우려해 홈페이지를 폐쇄하는 개원가에는 단비가 될 전망이다.

심평원은 "국민에게는 의료정보 접근성을 높이고, 의료기관은 홍보와 함께 장애인 차별 금지에 관한 법률에 위배되지 않는 미니 홈페이지를 제공할 것"이라는 계획을 22일 밝혔다.

심평원 조사에 따르면 국내 8만여 의료기관 중 홈페이지가 있는 요양기관 비율은 6.9%뿐이었다.

특히 상급종합병원은 90.7%, 종합병원은 78.3%가 홈페이지를 갖추고 있는 반면 병원 31.3%과 의원 8.2%만이 홈페이지를 갖추고 있을 정도로 영세 기관의 홈페이지 제작, 보유는 아직도 버거운 상황.

이에 심평원은 의료기관이 쉽게 홈페이지를 제작할 수 있도록 미니홈페이지 구축시스템(Web-Site Create System, WCS)을 개발, 보급에 나섰다.

정보통신실 김성규 실장은 "WCS는 간단한 클릭만으로 쉽게 제작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장애인 차별 금지에 관한 법률에 위배되지 않도록 웹 접근성을 준수했다"고 장점을 설명했다.

이어 "WCS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올해는 시범적으로 운용하고 내년부터 확대 운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무료 홈페이지는 장차법을 우려하는 개원가에도 주효할 전망이다.

홈페이지를 장애인도 이용할 수 있도록 수정하는데 평균 200만원에서 500만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추정될 정도로 비용 부담도 만만치 않아 일부 의원은 홈페이지를 폐쇄하거나 블로그로 전환하는 사태도 일어났다.

심평원은 현재 '진료비청구포털서비스'를 사용하는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신청 받아 의약단체에서 추천한 500기관에게 우선 제공할 예정이다.

WCS 이용을 희망하는 요양기관은 요양기관 전용 업무포털서비스(http://biz.hira.or.kr)에 공인인증서로 로그인해서 신청 및 자료제출 > 요양기관정보화지원 > '미니 홈페이지 구축신청'을 선택하면 된다.

신청기간은 31일까지다. 서비스 문의는 Help-Desk 02)705-6655.
  •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박양명 기자

    • 건강보험공단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한전공의협의회 등 젊은의사를 중점적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박양명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독자의견
    1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익명게재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메디칼타임즈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메디칼타임즈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admin@medicaltimes.com입니다.

    등록
    0/300
    등록
    0/300
    • 뭐냐?이건173471
      2013.10.23 11:25:15 수정 | 삭제

      병원 홈페이지를 의약단체 추천을 받는다니?

      그냥 선착순 하던가 아니면 그냥 추천 이라고해라.
      선청하고 추천을 받는다니? 미니홈피 만들고 나중에 서버관리비 명목으로 돈받을거 뻔한데, 차라리 안 만들고 만다.

      댓글 0
      등록